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군 의회

보도자료

임상기 의원 5분 발언(대형 리조트 및 고급숙박시설 유치 촉구)

작성자전체관리자  조회수24 등록일2024-05-30
임상기 의원1.jpg [646.8 KB]

임상기 의원2.jpg [596.2 KB]

청양군의회 임상기 의원, ‘관광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대형 리조트나 고급 숙박시설 유치해야’ 5분 발언

- 노후화된 시설, 주변 인프라 부족 등의 문제로 외면당해

청양군의회(의장 차미숙) 임상기 의원은 지난 28일 열린 제300회 제1차 정례회 5분 발언을 통해 청양군 내 숙박시설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해결방안을 제시했다.

임상기 의원은 청양군은 과거 10여 년 전만 해도 칠갑산샬레호텔, 자연휴양림 등에서 신입사원 교육 및 워크숍, 인재 양성교육이 활발했으나 노후화된 시설, 인프라 부족 등으로 최근 여행 트랜드에 따라가지 못해 젊은 층은 물론 다양한 계층의 선택을 받지 못하고 있다라고 현실을 지적했다.

이어 인접 지자체인 예산의 스플라스리솜, 부여의 롯데리조트 등을 예시로 들며 대형 숙박시설을 유치해 청양에 방문하는 방문자들뿐만 아니라 공주, 부여, 홍성 등 주변 시군을 찾는 관광객들이 청양으로 와서 숙박과 소비를 연계해 부가 수익을 창출해내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를 위해 임 의원은 사업자 유치에 적극적으로 투자하여 선정 후 현재 주공아파트 옆 12만 평방미터의 녹지지역을 주거지역으로 변경을 통해 도립파크골프장 및 주변 관광지와 연계하여 녹색 힐링 지역 테마로 관광 인프라를 확충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제안했다.

끝으로 임 의원은 숙박시설의 투자는 청양군이 더욱 발전하고 관광도시로 거듭날 수 있다는 확신이 있다라며 지역소멸 위기 극복과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모두가 고민하고 노력하여 지역이 당면한 위기를 헤쳐나가자고 발언을 마무리 지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