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군 의회

보도자료

이경우 의원 5분 발언(청양산 농산물의 시장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대책 마련 촉구)

작성자전체관리자  조회수437 등록일2024-03-13
이경우 의원1.jpg [8,460.4 KB]

이경우 의원2.jpg [11,446.3 KB]

이경우 의원3.jpg [10,102.6 KB]

청양군의회 이경우 의원,

청양산 농산물의 시장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대책 마련 촉구’ 5분 발언

- 청양에서 재배되는 향진주와 맥문동의 시장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대책 마련 촉구

청양군의회 이경우 의원이 12일 열린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청양산 농산물인 향진주와 맥문동의 소비시장 선점과 농가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대책 마련을 촉구하는 5분 발언을 했다. 

 이경우 의원에 따르면 향진주는 충청남도 농업기술원에서 개발한 고품질 쌀 품종으로 2022년 보령‧서산‧청양 3개 시군에 우선 시범 재배했지만 보령‧서산은 상품화를 마치고 대형유통업체를 통해 시중에 유통하는 반면 청양군은 농민들이 직거래로 판매하고 있어 고품질 쌀 시장 선점이 늦어지고 있음을 지적했다.
 또한, 향진주 재배 농가의 확대와 공동브랜드로 등록한 엄격한 품질관리 및 고향사랑기부제의 답례품으로 선정하는 방안 등 고품질 쌀 시장 선점을 위한 청양군의 적극적인 정책 마련을 촉구했다.

 이어서 맥문동은 청양이 최대 주산지이지만 최근 도의 맥문동 지역특화 작물 육성계획으로 기술 보급이 확대되면서 재배가 보편화 될 것이 우려된다며 청양군의 차별화된 정책 마련을 촉구했다. 
 우선, 충남도와 협의해 맥문동을 재해보험 품목에 포함할 것을 관련기관에 건의하고 재배면적 증가를 위한 연구회원 확보와 실효성 있는 정책적 지원 및 청양군의 대표 축제인 ‘고추‧구기자 문화축제’에 맥문동을 포함하는 방안을 대안으로 제시했다.

 이경우 의원은 이번 5분 발언에서 “1984년 이후 지속적인 쌀 소비량 감소와 쌀값 안정을 이유로 벼 재배면적을 줄이고 있는 때 고품질 쌀 생산은 농가 소득을 올리는 방안이 될 수 있다고 보고, 타 시군보다 먼저 재배할 수 있었던 만큼 상품화하여 시장을 선점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서 “지역 특산품인 맥문동도 충남도의 육성정책과 타시군의 전략적인 재배로 기술과 생산량이 보편화 될 때를 대비해 청양군만의 차별화된 정책을 요구하며 물실호기(勿失好機)하는 자세로 시의적절한 정책을 마련해주길 바란다”며 5분발언을 마무리했다.